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양주시, 반도체 산업 유치 행보 본격화

주광덕 남양주시장, 한국팹리스산업협회와 상생 협력 방안 논의

메타TV뉴스 | 입력 : 2024/06/11 [10:46]

 

▲ 남양주시, 반도체 산업 유치 행보 본격화


[메타TV뉴스=송영한기자]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지난 10일 성남시 판교에 소재한 넥스트칩 본사를 방문해 한국팹리스산업협회와 남양주시 팹리스 산업 유치·육성 및 상생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환담회를 가졌다.

시는 민선 8기 공약사항으로 120만㎡를 확보한 왕숙도시첨단산업단지에 반도체 설계를 전문으로 하는 팹리스 산업을 유치해 경기 남부권에 집중된 K-반도체 벨트를 북부권까지 확장할 계획이다.

이는 남양주시의 미래 먹거리 및 신성장 동력 등을 확보하고, 나아가 열악한 기반시설에 소외 받고 있는 경기북부권의 상생과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함이다.

이날 환담회에서는 주광덕 남양주시장을 비롯한 김경수 회장, 시와 협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스템 반도체 산업의 발전을 위한 협회의 비전과 미래 첨단 산업 유치가 절실한 남양주시의 의지를 서로 확인했다.

특히, 주광덕 시장은 ‘상상 더 이상 남양주’ 1호 영업사원으로서 왕숙1·2, 다산·별내 지구 등의 우수한 정주 여건과 GTX-B, 경춘선, 9호선 등 편리한 교통망 등 장점을 설명하며 ‘팹리스 산업 남양주 유치’를 위한 강한 의지를 전달했다.

또한, 시는 인공지능(AI) 시대에 관련 반도체 수요가 급증하고 팹리스 기업의 위상이 주목되는 가운데, 미래 우리나라의 시스템반도체 발전과 경쟁력 있는 생태계 조성을 목표로 양 기관 간 팹리스 산업 상생 발전을 위한 소통을 이어가기로 했다.

주 시장은 “오늘 환담회는 미래의 중요한 신성장 사업으로 평가받는 팹리스 산업의 발전을 위해 시와 협회 간 좋은 관계를 맺고 서로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의미 깊은 자리였다.”라고 말했다.

김경수 회장은 “시스템 반도체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팹리스뿐만 아니라 다양한 반도체 분야까지 확대된 반도체 생태계의 완성이 필요하다.”라며 “오늘 환담회를 계기로 우리나라 반도체 산업의 저변 확대를 위해 남양주시와 협력해 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팹리스산업협회는 우리나라 시스템반도체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건강한 생태계 조성을 위해 2022년 8월 17일 설립됐다. 지난 3월 협회의 제2대 회장으로 취임한 김경수 회장은 엔비디아 같은 한국형 ‘스타 팹리스’탄생을 위해 협회의 위상 제고와 정부·학계 등 관계 기관과의 지원·협력에 힘쓰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