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 회암사지 세계유산 등재추진을 위한 국제학술대회 '동아시아 선종사원과 양주 회암사지' 개최

메타TV뉴스 | 입력 : 2024/06/11 [09:46]

 

▲ 포스터


[메타TV뉴스=송영한기자] 양주시는 오는 14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양주 회암사지 세계유산 등재추진을 위한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동아시아 선종사원과 양주 회암사지’을 주제로 개최되며, 오후 13시 30분부터 18시까지 진행된다.

경기대학교 김동욱 명예교수의 기조강연 ▲ 전파와 수용을 통한 중창 양주 회암사의 건축적 성취를 시작으로 ▲ 명청대 복건성 해안지대 불사 배치의 특징 및 일본 황벽종 사원 배치에 미친 영향(리친위웬 중국문화유산연구원 고건축보호수리연구소 부연구관원) ▲ 13~14세기 일본 선종사원(스즈키 토모히로 일본 나라문화재연구소 도성발굴조사부 유구연구실장) ▲ 베트남의 불교건축(하야시 히데아키 일본 시즈오카대학 건축학과 준교수) ▲ 고려시대의 선종사원(한지만 명지대학교 건축학부 교수) ▲동아시아 선종사원의 전형, 양주 회암사지(이승연 건축문헌고고스튜디오 건축고고연구실장)까지 5개의 주제발표 후에 경북대학교 건축학부 조재모 교수를 좌장으로 종합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학술대회는 현장참여는 사전접수(선착순)로 진행할 예정이며, 온라인 참여는 양주시청 유튜브 채널에서 누구나 가능하다. 또한 해외에서도 온라인 사전신청을 통해 줌(ZOOM) 웨비나(Webinar)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이번 학술대회 연구성과는 양주 회암사지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비교연구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양주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추진 비교연구 및 가치 홍보를 위해 국제학술대회를 준비했으니, 세계유산, 건축사, 고고학, 불교사 관련 연구자 및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양주시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