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동화 구리시의원, "별내선 8월 10일 개통 가능성 높다."

"별내선 영업 시운전 차질 없이 진행..이용자 불편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

메타TV뉴스 | 입력 : 2024/06/08 [10:02]

[구리=송영한 기자]구리시의회 신동화 의원(더불어민주당)은  7일, 구리시의회가 실시한 ‘별내선 구리역 현장 방문’을 통해 "별내선 개통 전 최종 단계인 ‘철도종합시험운행 영업 시운전’이 지난 5월 25일부터 정상 진행되고 있음을 확인했다."라며, "이에 따라 빠르면 8월 10일에 정식 개통이 이뤄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라고 밝혔다. 

 

▲ 구리시의회 의원들이 구리역 현장 방문에서 별내선 개통 지연을 규탄하고있다.     ©구리시의회

 

 신 의원은 "영업 시운전이 6월 23일까지 진행되고, 7월 말 국토부에 종합 보고가 완료되면 사실상 개통에 필요한 모든 절차가 마무리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구리시 관내 3개 역사에 대한 역무관리업무를 담당할 구리도시공사의 전문 인력 확보와 시스템 구축 및 운영도 모두 준비를 마친 상태다. 

 

▲ 현장확인 중인 신동화 의원     ©구리시의회

 

 신 의원은 “별내선 개통은 구리 지하철 시대의 개막을 알리는 출발점이며, 개통 이후에도 구리시민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이에 앞서 신동화 의원은 지난 4월 24일에 구리시의회 제33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서울시가 신조 차량에 대한 형식승인 및 차량완성검사를 기한 내 마무리하지 못함에 따라 별내선 개통이 지연되었다."라며 "이에 대한 서울시의 철처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문책이 필요하다."라고 주장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신동화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