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주택도시공사, 전세임대 민원전화 빠르고 정확해진다

계약관리 누적 2만호 도래에 따른 ARS 도입으로 고객 불편 최소화

김주린기자 | 입력 : 2024/06/03 [10:03]

▲ 경기주택도시공사


[메타TV뉴스=김주린기자]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기존주택 전세임대 관리세대 2만호 도래에 따라 입주 고객의 전화응대 편의를 위한 ARS 기능을 도입한다고 23일 밝혔다.

기존 지역별 담당자 전화 연결에서 대표번호 ARS를 통한 보증금 문의, 임대료 문의, 계약관련 문의 등 3가지 유형으로 세분화해 안내하게 된다.

또 입주희망자, 입주자, 임대인 등이 궁금해하는 내용을 중심으로 전화응대 매뉴얼을 제작하고, 동시통화 가능 콜 회선을 늘림에 따라 지연 응대, 전화돌리기 등 고객 불편이 최소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경기주택도시공사 전세임대 계약유지세대는 2만호이며, 올해 말까지 신규계약 4,000호를 추가로 공급할 예정이다.

경기주택도시공사 관계자는 “연령층이 높은 전세임대 고객들이 ARS를 통해 정확하고 빠르게 원하는 정보를 얻을 수 있기를 기대하며, 7월부터 베이비부머 인턴을 활용해 즉시 응대 가능한 통화서비스를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