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임오경 국회의원, “올바른 체형관리와 운동! 이제는 선택이 아닌 필수”

임오경 국회의원 ‘체형관리운동이 국민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주제로 22대 국회 첫 학술포럼 개최

김주린기자 | 입력 : 2024/06/02 [16:30]

▲ 토론회


[메타TV뉴스=김주린기자] 임오경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광명갑)은 6월1일 국회에서 ‘PFT(Physical Fitness Training Forum) 체형관리운동이 국민건강에 미치는 영향’이라는 주제로 22대 국회 개원 후 첫 학술포럼을 개최하여 “올바른 체형관리와 운동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임을 강조했다.

임오경 의원실과 무예신문이 주최하고 한국체형관리운동협회, 한국대체의학통합학회가 주관한 이번 포럼에는 임오경 국회의원을 비롯해 최종표 무예신문 회장, 남윤신 전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장(덕성여대 교수), 김의환 용인대 명예교수, 허일웅 명지대 명예교수 등 국내 최고의 체형관리 운동, 대체의학 전문가들 약 100여명이 참석하여 체형관리를 통한 국민건강증진 관련 방안들을 함께 모색했다.

임 의원은 축사에서 “우리 교육현장에서는 입시 위주의 교육이 지나치게 강조되어 체육활동이 도외시 된 지 이미 오래이며, 신체활동 부족은 성장기 학생들의 척추측만증과 비만 유병율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며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청소년들의 척추측만증 관련 의료비용은 약 800억원을 상회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문제는 청소년 뿐만 아니라 성인, 특히 노인의료비 증가로도 이어지고 있는 만큼 올바른 체형관리를 위한 운동 프로그램 보급 및 대중화가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한편 포럼에서는 국내 체형관리운동의 전문가들이 체형관리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고 다양한 운동방법을 소개하기도 했는데 우선 김경철 한국체형관리운동협회 학술위원장은 ‘체형관리 운동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소개했고 이어 명지대학교 허일웅 명예교수가 ‘고전 양생법 헬스치궁’, 국민대학교 심영세원 교수가 ‘12경락 생활운동법’, 삼육보건대학교 이재욱 교수가 ‘현대인의 발건강 운동법이 국민건강에 미치는 영향’ 등의 운동방법을 소개하기도 했다. 또한 한국침구학회 김신우 회장은 체형관리 운동과 대체의학을 연결 짓는 ‘대체의학의 갈길’에 대해 발제를 진행했다.

임 의원은 마지막으로 "유네스코에서는 스포츠에 1달러를 투자하면 3달러의 의료비 절감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하기도 한 만큼 올바른 체형관리 및 운동을 통해 국민건강을 증진하고 의료비를 절감하여 우리사회를 보다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만들이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