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국립수목원과 함께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행사 열어

생물다양성에 대한 인식 증진 등

김주린기자 | 입력 : 2024/05/22 [15:02]

▲ 2024년 세계생물다양성의 날 행사


[메타TV뉴스=김주린기자] 경기도는 국립수목원과 함께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행사를 22일 국립수목원에서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2024년 세계다양성의 날을 기념해 수목원을 방문객에게 두메부추 등 한국의 자생식물 나눠주기(1천모종) 행사와 희귀․특산 자생식물 세밀화(30점)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진행됐다.

특히 자생식물의 소중함을 알리고자 미래세대인 어린이와 함께 중요한 나만의 식물을 찾아 떠나는 ‘어린왕자 프로젝트’ 캠페인을 진행했다. ‘어린왕자 프로젝트’는 수목원에서 마음에 드는 식물을 골라 이름을 짓고 내 나무로 삼는 캠페인으로 사람-식물의 공생과 관계를 되돌아보는 행사다.

차성수 경기도 기후환경에너지국장은 “광릉숲은 단위면적당 가장 많은 생물종이 서식하는 우리나라 생물다양성의 보고(寶庫)로써 2010년 광릉숲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선정됐다”며 “앞으로 생물권보전지역 관리기관으로서 국립수목원과 협업하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광릉숲의 가치를 홍보하고 숲의 중요성을 알리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은 생물다양성의 보전과 관련된 이슈를 대중에게 알리고 생물다양성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유엔(UN)이 5월 22일로 지정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